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국제  >  기업

베이조스 아마존 CEO, 노숙자 지원 1,100억 쾌척

美 구세군 등 대상 단체 24곳 발표

  • 김민정 기자
  • 2018-11-21 17:20:37
  • 기업
베이조스 아마존 CEO, 노숙자 지원 1,100억 쾌척
제프 베이조스 아마존 최고경영자(CEO). /블룸버그

세계 최대 전자상거래 업체 아마존의 제프 베이조스 최고경영자(CEO)가 미국 내 노숙인 지원단체에 9,750만달러(약 1,100억원)를 쾌척했다.

20일(현지시간) CNBC는 베이조스 CEO가 노숙인 등을 돕기 위해 최근 설립한 자선기금 ‘데이 원 패밀리스 펀드’의 첫 지원 대상 단체 24곳을 선정했다고 보도했다.

베이조스는 지난 9월 아내와 함께 20억달러(약 2조 2,600억원) 규모의 ‘데이 원 펀드’를 만들었다. 기금 중 10억달러는 노숙인을 위한 데이 원 패밀리스 펀드로, 나머지는 저소득 가정의 미취학 아동을 위한 교육 네트워크 조성에 쓰인다.

이번에 펀드 지원을 받게 되는 24개 단체에는 미 전역의 가톨릭 자선단체부터 구세군·복지센터 등 다양한 기관이 포함됐다. 아마존 본사가 있는 시애틀의 ‘여성난민연합회’, 뉴욕에서 가정폭력 피해자와 그 가족을 지원하는 ‘도시자원연구소’ 등이 대표적이다. 이번 선정 단체 중 15곳에는 각각 500만달러(약 56억원)가, 나머지 9곳에도 250만달러씩 배정된다. 베이조스는 “이들 단체가 활동 범위와 영향력을 넓히는 데 재원이 잘 쓰였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우주탐사 기업 블루오리진 창립자이자 미국 대표 일간지 워싱턴포스트(WP) 소유주이기도 한 베이조스는 올해 9월 기금 조성을 하기 전까지 별다른 기부활동을 하지 않아 여론의 뭇매를 맞았었다. 경제전문지 포브스가 발표하는 미국 억만장자 순위에서 세계 최고 부자에 오른 그의 자산은 1,600억달러(약 181조원)에 달한다.
/김민정기자 jeong@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