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기업

구광모, 외부수혈 세대교체...‘혁신의 LG’ 미래 준비한다

임원인사...185명 승진
㈜LG경영전략팀장 홍범식
LG화학 사장 김종현

  • 이상훈 기자
  • 2018-11-28 18:45:31
  • 기업
구광모, 외부수혈 세대교체...‘혁신의 LG’ 미래 준비한다
홍범식 사장

구광모, 외부수혈 세대교체...‘혁신의 LG’ 미래 준비한다
김종현 사장

LG그룹이 홍범식 베인&컴퍼니코리아 대표를 지주사인 ㈜LG의 경영전략팀장(사장)으로 영입했다. LG화학에서 전지사업을 이끌고 있는 김종현 부사장은 사장으로 승진했다. ★관련기사 12면, 인사내용 35면

LG그룹은 28일 주요 계열사별로 이사회를 열어 사장 1명, 부사장 17명 등 총 185명의 승진자를 포함한 ‘2019년 정기 임원인사’를 발표했다.

㈜LG에는 홍 대표 외에 김형남 부사장(한국타이어), 김이경 상무(이베이코리아)가 영입돼 순혈주의 타파가 재확인됐다. LG이노텍은 LG디스플레이 최고생산책임자(CPO) 등을 거친 정철동 사장을 새 최고경영자(CEO)로 선임했다. 6명의 대표이사 부회장은 예상대로 모두 유임됐다.

아울러 LG전자의 권봉석 사장(HE사업본부장)이 MC사업(스마트폰)본부장을 겸임하고 CEO 직속으로 로봇사업센터, 자율주행사업 태스크포스(TF) 등을 신설하는 등 조직개편도 단행됐다. 그룹 관계자는 “철저한 성과주의와 함께 미래 준비에 방점을 뒀다”며 “특히 외부 인사를 적극적으로 수혈해 조직에 활력을 불어넣었다”고 설명했다. /이상훈·신희철기자 shlee@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