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기업

현대차 넥쏘, 올해 신차안전도평가 최우수 '3관왕'

수소탱크 안정성·보행자 충격 최소화 등 높은 수준의 안정성 인정

  • 노진표 기자
  • 2018-12-26 14:42:00
  • 기업

현대자동차, 넥쏘

현대차 넥쏘, 올해 신차안전도평가 최우수 '3관왕'
현대자동차가 지난 13일(현지시간) 미국의 자동차 전문 미디어 ‘워즈오토’가 선정하는 ‘2019 10대 엔진’에 넥쏘의 수소전기 파워트레인과 코나 일렉트릭의 파워트레인이 동시에 선정됐다고 14일 전했다./현대자동차 제공=연합뉴스

현대자동차의 수소전기차 넥쏘가 국토교통부 주관 ‘2018년 신차안전도평가’(KNCAP)에서 최우수 3관왕에 등극했다.

26일 현대차에 따르면 넥쏘는 국토부 신차안전도평가의 중형 스포츠유틸리티차(SUV) 부문과 친환경차 부문, 어린이보호 부문에서 최우수 차종으로 선정됐다. 구체적으론 중형 SUV 부문에서 100점 만점에 95.9점, 친환경차 부문에서 100점 만점에 95.9점, 어린이보호 부문에서 8점 만점에 8점을 각각 획득했다.특히 수소탱크의 안전성과 초고장력 강판 적용, 보행자 충격 최소화 시스템 등을 바탕으로 높은 수준의 안전성을 인정받았다고 현대차는 전했다.

그 밖에 현대차 싼타페와 벨로스터도 중형 SUV와 중형 세단 부문에서 각각 신차안전도평가 1등급을 받았으며, 기아차 K9은 대형 세단 부문(100점 만점에 92.0점)과 사고예방장치 부문(15점 만점에 14점)에서 최우수 차종으로 뽑혀 2관왕을 차지했다. 제네시스 브랜드의 G70은 중형 세단 부문에서 100점 만점에 92.9점을 받아 최우수 차종에 선정됐다. /노진표 인턴기자 jproh93@sedaily.com

미래차 대세는 수소차지~!...스펙 ‘최강’ 수소차 ‘넥쏘’ 타보니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