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에픽하이 "화제의 프로필 사진? 1초만에 찍은것, 포토샵도 전혀 안해"

  • 김진선 기자
  • 2019-03-11 16:02:29
  • TV·방송
에픽하이 '화제의 프로필 사진? 1초만에 찍은것, 포토샵도 전혀 안해'

그룹 에픽하이(Epik High)가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는 새 프로필 사진 비하인드를 밝혔다.

11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 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새 앨범 발매를 앞두고 있는 에픽하이가 ‘컬투 음감회 코너’에 출연했다.

이날 에픽하이는 음원 발매에 앞서 “이번 앨범은 ‘잠 못 드는 밤’을 주제로 잡았다. 잠 못 드는 사람들을 위해 바친다. 에픽하이 특유의 서정적인 음악이다”라고 소개해 앨범에 대한 궁금증을 높였다.

이어 타블로는 “오늘 새 앨범과 함께 공개되는 뮤직비디오는 한 편의 단편 영화처럼 만들었다. 아이유, 진서연이 멋지게 연기해주셨고, 영화 ‘웰컴 투 동막골’ 감독님이 찍어주셨다”고 덧붙였다.

또 최근 각종 포털 사이트와 커뮤니티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는 새 프로필 사진에 얽힌 비하인드를 밝히며 눈길을 끌었다. 타블로는 “앨범이 새로 나오면 프로필 사진을 찍지 않냐. 시간이 없기도 했고, 실제로 동네 사진관에서 찍었다. 투컷의 아이디어다”라고 밝혔다.

특히 에픽하이는 “인터넷에서 이렇게 화제가 될 줄은 몰랐다. 정직하고 신뢰감 있는 연출 덕분에 ‘믿고 듣는 그룹’처럼 보이지 않냐”며 “사진 기사님이 1초 안에 사진을 찍었다. 얼굴은 포샵하면 된다고 하셨는데 전혀 안 하셨다”고 고백해 웃음을 전했다.

이어 미쓰라진은 “촬영 당시 신뢰감을 주기 위해 면도를 했다”고 말했고, UV 뮤지는 “탐나는 사진이다”라고 감탄했다.

한편, 에픽하이(타블로, 미쓰라, 투컷)는 11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새 앨범 ‘sleepless in __________’을 발매한다.

약 1년 5개월 만에 공개하는 신보로 악몽, 실연, 우울증, 내일에 대한 고민 등 저마다 다른 이유로 잠 못 드는 이들에게 바치는 7개의 노래로 구성됐다.

/김진선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