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경제 · 금융  >  재테크

케이뱅크, NH투자증권 증권계좌 동시개설 서비스

증권계좌 개설-조회-해지까지 한번에 가능

케이뱅크는 계좌개설 시 증권계좌까지 동시에 개설할 수 있는 증권계좌 동시 개설 서비스를 1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케이뱅크 신규고객은 ‘듀얼K 입출금통장’을 개설할 때 추가 본인인증 및 실명확인 없이 NH투자증권 모바일 증권 ‘나무(NAMUH)’의 종합매매계좌까지 함께 개설할 수 있다. 기존 고객은 케이뱅크 ‘금융몰>예금·적금’에서 ‘종합매매계좌’를 선택해 약관동의와 본인인증이 포함된 고객확인, 정보입력 3단계의 절차를 거치면 된다.

케이뱅크 애플리케이션에서 은행과 증권 계좌의 현금 잔고를 한 눈에 확인할 수 있어 자산관리의 편의성을 높였다. 다만 증권계좌의 잔액은 즉시 출금 가능한 현금 예수금만 확인할 수 있다. 아울러 종합매매계좌에 증권의 매수에 사용되지 않고 현금으로 남아있는 경우 100만원 이상 보유 시 최고 연 1%(세전 기준)의 금리로 예탁금이용료가 제공된다.

나무 종합매매계좌를 개설한 고객은 모바일증권 나무 앱을 통해 국내주식·해외주식·발행어음·펀드·채권·로보어드바이저 등 NH투자증권의 금융상품을 거래할 수 있다. 케이뱅크 관계자는 “비대면 실명인증 한 번으로 은행은 물론 증권계좌까지 동시개설을 가능케 해 고객들이 보다 편리하게 자산관리를 접할 수 있게 했다”고 설명했다.
/김기혁기자 coldmetal@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