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공식] 조이현, JTBC ‘나의 나라’ 캐스팅...양세종 뒤흔들 여동생 역

  • 최주리 기자
  • 2019-04-05 19:00:00
  • TV·방송
신예 조이현이 JTBC ‘나의 나라’에 합류한다.

JTBC 드라마 ‘나의 나라’(극본 채승대 / 연출 김진원)는 고려 말에서 조선 초를 배경으로 한 액션 사극. 각자의 신념이 말하는 ‘나의 나라’를 두고 서로에게 칼끝을 겨누며 권력과 수호에 관한 욕망을 폭발적으로 그려낸 이야기다.

[공식] 조이현, JTBC ‘나의 나라’ 캐스팅...양세종 뒤흔들 여동생 역

양세종이 무사 ‘서휘’ 역을, 우도환이 무관 ‘선호’ 역을 맡아 선 굵은 사극 연기를 예고했다.

이 외에도 김설현, 장혁, 김영철 등이 출연을 확정 지어 방영 전부터 시청자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여기에 ‘괴물 신인’ 조이현이 합류해 탄탄한 라인업을 완성했다.

조이현은 이성계 휘하로 북방으로 호령했던 장수 ‘서검’의 딸이자, 양세종의 누이동생 ‘서연’으로 분해 극에서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한다.

서연은 책을 가까이하고 영민하며 따뜻한 성품을 가진 인물이다. 나이답지 않게 어른스러운 면모가 있어 오빠인 양세종에게 큰 힘이 되는 듬직한 존재다.

조이현은 양세종을 향한 애틋한 가족애를 바탕으로 한 풍부한 감정 연기를 펼칠 예정이다.

한편, 조이현은 지난해 JYP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 체결 후 놀라울 정도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MBC ‘배드파파’를 시작으로 ‘나쁜형사’에 연달아 캐스팅되며 남다른 존재감을 발휘했다.

특히 ‘나쁜형사’에서는 과거 살인사건의 목격자 ‘배여울’을 맡아, 초반 흥행을 책임지는 폭발적인 연기를 선보였다.

이로써 ‘연기 원석의 발견‘이란 평을 받은 조이현이 ‘나의 나라’에서 그려낼 서연에 대한 기대가 쏠린다.

JTBC ‘나의 나라’(극본 채승대 / 연출 김진원)는 올 하반기에 방송된다.

/최주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