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자백’ 유재명-이준호, 갈등 최고조 ...사형수父 존재 알았다

  • 최주리 기자
  • 2019-04-06 14:08:56
  • TV·방송
‘자백’ 이준호-유재명의 갈등이 최고조에 이를 전망이다.

tvN 토일드라마 ‘자백’(연출 김철규 윤현기/극본 임희철/제작 스튜디오드래곤, 에이스팩토리)이 매주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하며 뜨거운 입소문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이 가운데 이준호-유재명을 둘러싼 쫄깃한 텐션이 심박수를 높이는 5화 예고편이 공개돼 화제를 모으고 있다.

‘자백’ 유재명-이준호, 갈등 최고조 ...사형수父 존재 알았다

앞서 최도현(이준호 분)과 기춘호(유재명 분)는 한종구(류경수 분)의 존속살해혐의를 함께 밝혀내며 죗값을 치르게 했다. 이후 도현은 한종구가 ‘차승후 중령 살인사건’의 관련자라는 사실을 알게 됐다. 도현은 사건의 진실을 파헤치기 위해 다시 한종구의 변호를 맡았고 춘호는 이해할 수 없는 도현의 결정에 분노했다. 하지만 도현은 춘호 역시 ‘차승후 중령 살인사건’의 담당형사로서 사건에 관계되어 있는 만큼, 모든 것을 함구하고 있는 상황.

이 가운데 공개된 영상 속에는 춘호가 도현의 정체를 의심하는 모습이 담겨 있어 눈길을 끈다. 춘호는 이형사(장재호 분)를 통해 도현의 아버지가 사형수라는 것을 알고 충격에 빠졌다. 이어 춘호는 “최도현, 대체 뭘 숨기고 있는 거야?”라며 도현의 속내에 짙은 의심을 드러내 긴장감을 폭발시킨다. 이에 혼자서 부친 사건의 진실을 추적하고 있는 도현과, 도현에게 의심을 품기 시작한 춘호 사이에 쫄깃한 텐션이 예고돼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급기야 춘호는 구치소에 있는 한종구를 찾아가 긴장감을 높인다. 특히 춘호는 무언가를 알고 있는 듯한 한종구에게 날카로운 눈을 빛내고, 한종구는 “형사님은 나한테 뭐 해줄 수 있는데?”라고 도발해 손에 땀을 쥐게 만든다. 이에 춘호가 도현과 한종구의 관계를 알게 될 지 궁금증이 수직 상승한다.

한편 심장을 쫄깃하게 만드는 ‘자백’ 5화 예고편에 네티즌들은 “예고까지 긴장감 폭발! 5화도 완전 기대중”, “춘호가 도현이 아버지 사형수인 거 알게 되네 대박. 스토리 예측 1도 안 됨”, “한종구가 도현이 아버지 사건 다 얘기하는 거 아님?”, “도현이랑 춘호 사이 어떻게 될 지 궁금하다” 등 뜨거운 반응을 쏟아내고 있다.

한편 ‘시그널’, ‘비밀의 숲’을 이어 웰메이드 장르물 대열에 우뚝 선 tvN 토일드라마 ‘자백’은 오늘(6일) 밤 9시에 5회가 방송된다.

/최주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