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장재인과 열애 인정한 남태현, '작업실'에서 고성민 손 잡은 이유는?

  • 김경훈 기자
  • 2019-05-02 11:13:50
  • TV·방송

장재인, 남태현, 열애설, 작업실, 고성민, 신동엽, 큐피드

장재인과 열애 인정한 남태현, '작업실'에서 고성민 손 잡은 이유는?
가수 장재인/사진=미스틱엔터테인먼트

최근 열애를 인정하며 실제 연인으로 발전해 세간의 주목을 받고 있는 장재인과 남태현의 연애 성공기가 공개되면서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1일 밤 전파를 탄 tvN ‘작업실’은 10명의 청춘 가수들이 만나는 모습을 담아냈다. 이날 남태현은 이상형으로 “하얗고 마른 사람이 좋다”면서 “무엇보다 자신의 분야에 잘하는 사람을 좋아한다”고 자신만의 이상형을 밝혔다. 이에 대해 장재인은 “뭔가 확실한 것 같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남태현은 멤버들과 진행한 진실게임을 통해서 “뮤지션은 이성과의 찰나의 교류가 중요하다”면서 “영감이 없이 살다시피 했다”며 최근 2년간 연애를 못했다고 고백했다.

방송이 끝나기 전 공개된 다음편 예고에서는 남태현이 자신의 이상형과 가까운 사람이라며 고성민의 손을 잡는 모습이 공개되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아냈다.

장재인과 열애 인정한 남태현, '작업실'에서 고성민 손 잡은 이유는?
남태현과 고성민/사진=tvN ‘작업실’ 화면 캡쳐

지난달 29일 열린 ‘작업실’ 제작발표회에서 두 사람의 열애에 대한 질문에 장재인은 “사람 일은 모르는 거더라”라며 심경을 밝힌 바 있다. MC를 맡은 신동엽은 “음악에 사랑까지 더하면 좋겠다고 생각했는데 실제 커플이 나왔다”라며 “장재인 씨가 큐피드가 된다더니 화살을 자기 심장에 꽂았다”고 말해 웃음을 이끌어냈다.

남태현은 “프로그램이 미션도 없었고, 하라는 것도 없었다. 카메라가 어디 있는지도 모르겠더라”라며 “리얼리티 경험이 있지만 이렇게 있는 그대로의 모습을 보인 것은 처음”이라고 방송에 임하는 심경을 전했다.

한편 남태현과 장재인은 지난 22일 불거진 열애설에 대해 공식 인정하며 연애를 시작했다. 두 사람은 남태현이 91년생, 장재인이 94년생으로 3살 차이 커플이다. /김경훈기자 styxx@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