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부동산  >  건설업계

GS건설 베트남 ‘밤콩교량’ 개통…경관 고려 'H형 주탑' 적용

GS건설 베트남  ‘밤콩교량’ 개통…경관 고려 'H형 주탑' 적용

GS건설이 베트남 남부지역에서 시공한 ‘밤콩교량(사진)’이 19일(현지시간)개통됐다. GS건설에 따르면 밤콩교량은 베트남 남부 지역 하우강을 횡단하는 다리로 지난 2013년 약 2,400억 원에 수주했다. 밤콩교량 프로젝트는 한국수출입은행의 대외경제협력기금 지원으로 수행됐으며 총 공사비는 2,394억원이다. GS건설은 한신공영과 공동 수주했으며 지분은 약 80%다.

밤콩교량은 베트남 남부 밤콩 지역의 하우강을 횡단하는 연장 2.97㎞의 교량으로 베트남 최초로 경관성을 고려한 H형 주탑이 적용됐다. 밤콩교량 완공으로 베트남 최대 곡창지대인 메콩 델타 지역까지 화물 운송시간이 최대 3시간까지 단축된다.

고병우 GS건설 인프라수행본부장은 “베트남의 경제 성장을 위한 산업 인프라 구축에 GS건설을 비롯한 한국 건설사들이 한 몫을 담당하고 있어 자부심을 느낀다”며 “밤콩교량을 비롯해 베트남에서 진행 중인 프로젝트들을 성공적으로 수행해 베트남에서의 GS건설, 나아가 한국 건설의 위상을 더 높여 나가겠다”고 말했다./강동효기자 kdhyo@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