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종합]‘아이즈’ 정통밴드로 입지 굳힌다 “차트인 하고파”

  • 정다훈 기자
  • 2019-05-23 20:27:11
“정통밴드의 열정을 담으려 했다”

밴드 아이즈(지후, 우수, 현준, 준영)가 전혀 새로운 모습으로 돌아왔다. 정통밴드의 입지를 굳히기 위해 그 어느 때보다 완성도 높은 음악에 집중한 밴드다.

아이즈는 23일 서울 마포구 서교동 KT&G 상상마당 라이브홀에서 데뷔 첫 싱글앨범 ‘리아이즈’ 발매기념 쇼케이스를 진행했다.

1년만에 돌아온 아이즈는 앨범 타이틀을 ‘RE:IZ(리아이즈)로 정하며 한층 달라진 모습을 예고했다. 특히 아이돌 밴드로서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했던 것과 달리 록 사운드 그 자체에 주목하며 밴드로서 성장을 보여주겠다는 각오다.

[종합]‘아이즈’ 정통밴드로 입지 굳힌다 “차트인 하고파”

아이즈가 미니앨범 2집 ’ANGEL(엔젤)‘을 통해 성장했다면 이번 싱글 타이틀 ’에덴(EDEN)‘으로 밴드 아이즈의 아이덴티티를 완성시키기 위한 첫 발걸음을 의미한다.

타이틀 곡 ’에덴(EDEN)‘은 강렬한 기타 사운드와 정통 밴드의 색깔을 드러낸 얼터너티브 록 장르로, ’기쁨‘, ’낙원‘ ‘천국’ 자체를 의미하는 제목 ’에덴‘처럼 현대사회에 지쳐있는 젊은 세대들에게 빛이 되길 원하는 곡이다. ’세차게 날개를 펼칠 때 천국의 문이 열린다‘와 같은 가사를 통해 희망의 메시지를 신나고 경쾌하게 풀어낸 아이즈만의 에너지 가득찬 컴백 곡.

지후는 “지친 여러분들에게 에너지를 줄 수 있는 곡으로 대중분께 희망과 에너지를 불어넣어드릴 수 있다”고 곡의 의미를 전했다.

함께 수록된 ’안녕(Hello)‘은 이별의 불안함을 서정적으로 표현한 팝 록 곡으로, 감성적인 기타 리프와 보컬 지후의 애절한 보이스가 어우러져 한 편의 영화같은 울림을 자아낸다. 보낼 수밖에 없는 연인에 대한 안타까움을 차분하고 절제된 보컬로 녹여내 애틋한 감정을 더욱 진하게 만든 곡이다.

‘아이즈’는 지금까지 비주얼과 퍼포먼스 위주의 아이돌 밴드였다면 20대 젊은 열정과 정통 밴드로서 실력을 갖춘 성숙한 모습을 보여주겠다고 밝혔다. 1년이란 기간동안 일본 투어 준비도 하면서 그 기간 안에서 아이즈만의 음악적인 색깔을 확고히 하고 실력도 많이 늘었다고 했다.

현준은 “정통 밴드로 노선을 변경하면서 멤버들의 합도 중요했지만 개인 기량이 상당히 중요했다. 악기의 경우 녹음을 하다 보면 실력이 빨리 늘어서 녹음을 많이 했다. “고 그간의 노력을 전했다.

[종합]‘아이즈’ 정통밴드로 입지 굳힌다 “차트인 하고파”

[종합]‘아이즈’ 정통밴드로 입지 굳힌다 “차트인 하고파”
‘아이즈’ 현준

[종합]‘아이즈’ 정통밴드로 입지 굳힌다 “차트인 하고파”
‘아이즈’ 우수

[종합]‘아이즈’ 정통밴드로 입지 굳힌다 “차트인 하고파”
‘아이즈’ 지후

[종합]‘아이즈’ 정통밴드로 입지 굳힌다 “차트인 하고파”
‘아이즈’ 준영

준영은 ”퍼포먼스적인 부분을 가장 많이 고민했다. 풋풋한 느낌의 1집과 달리 이번 ’에덴‘ 곡이 강력하다 보니 그에 맞는 기운을 내기 위해 연구했다“고 달라진 포인트에 대해 설명했다.

아이즈는 이번 신곡들을 함께 작업한 프로듀서 스윗튠에게도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현준은 ”스윗튠은 ’일단 너희 마음대로 연주해라. 너희 색을 담아보자‘고 해주셔서 너무 행복했다.“고 작업 과정을 털어놨다.

지후는 “우리의 의견을 많이 수렴해주시더라. 저희의 색깔, 생각을 맘껏 말씀드렸다. 편하게 녹음할 수 있었다”며 의견을 보탰다.

뿐만 아니라 타이틀곡 ’에덴’과 수록곡 ‘안녕’’의 뮤직비디오 연출은 이사강이 직접 맡았다. 이사강은 인피니트, 에릭남, 나인뮤지스 등 유명 가수들의 뮤직비디오를 연출한 뮤직비디오 감독으로 잘 알려져 있다.

우수는 “이번에 처음 만나게 됐는데 저희에게 되게 잘해주셨다. 저희가 좋은 텐션을 유지할 수 있도록 계속 도와주셨다”고 뮤직비디오 작업 과정을 전했다.

아이즈의 목표는 돔투어와 음원 차트인이다. 아이즈는 “돔투어를 꼭 하고 싶다. 음원순위는 차트인을 해보고 싶다. 차트인을 한다면 팬분들과 놀이공원을 가고 밥 한끼를 대접하고 싶다”고 구체적인 목표를 전했다.

현준은 자작곡도 쓰고 있음을 전했다. 현준은 “빠르면 다음 앨범쯤에 저희의 자작곡을 담을 수 있지 않을까”라고 귀띔했다. 타이틀 곡인 ‘에덴’은 낙원이자 천국을 의미한다. 현준은 “지금 꿈을 향해 달려가고 있는 자체가 우리에게 낙원이자 천국이다”며 팬들에게 감사함을 전했다. 이어 “늘 응원해주는 팬클럽 아이럽에 고맙다고 전하고 싶다”는 말도 빼놓지 않았다.

한편 아이즈의 첫 번째 싱글앨범 ‘리아이즈’는 오는 23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