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증권정보

[속보] "美 희귀의약품 지정" 91조 효현제신약 바이오株

  • 2019-05-24 20:01:01
  • 증권정보
제약/바이오 기술수출 성과 지속

"이 기업" FDA 허가에 눈길

[클릭] "비마약성 진통제" 91조원 시장 제약株 극비공개 (클릭)

미국 식품의약국(FDA)이 마약성 의약품 환자들의 고통을 덜어주려 비마약성 치료제 판매를 승인했다. 美 FDA는 마약성 의약품을 끊은 후 금단현상으로 부작용을 겪는 환자들을 돕기 위해 세계최초로 비마약성 치료제를 허용한 것으로 풀이된다.

진통제 신약의 고위 관계자는 “이 기업”의 ‘바닐로이드 수용체 효현제(TRPV1 Agonist)’ 기전의 ‘비마약성 진통제’의 신약가치는 현재 91조원에 이른다." 고 전했다.

“이 기업”의 신약은 다국적제약사의 러브콜을 받으며 희귀의약품에 지정되어 제약업계에서 화제가 되고있다.

"이 기업"은 링크를 통해 선착순 단독 무료로 배포중이다.

[클릭] 200조 시장 석권할 유망 바이오株 (클릭)

미국 리서치기관에 따르면 세계 진통제 시장은 2017년 기준 160조 규모인 항암제 시장 다음으로 큰 91조원의 규모를 이루고 있다고 발표했다.

진통제 시장은 매년 20%씩 성장하여 2022년에는 약 200조원 규모까지 성장할 것으로 분석된다.

[클릭] FDA 임상 3상 완료 “신약 시판 앞둔 이 종목” (클릭)

무료체험을 신청하면 단독으로 입수한 유망 제약사인 "이 기업"을 비롯한 무료추천 종목을 문자로 받아볼 수 있다.

미공개 된 재료 수혜주인 만큼 빠른 확인이 필요하다.

[클릭] “망설이면 늦는다” 신약 파이프라인 ‘HOT LIST 종목’ 선착순 (클릭)

[단독] “제약사 관계자” 극비 L/O 자료 확인 (클릭)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