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아는 형님' 슈퍼주니어 규현, "윤종신에게 살짝 서운한 일 있었다"

  • 김주원 기자
  • 2019-05-25 02:04:00
  • TV·방송
슈퍼주니어 규현이 윤종신에게 서운함을 드러냈다.

'아는 형님' 슈퍼주니어 규현, '윤종신에게 살짝 서운한 일 있었다'
사진=JTBC ‘아는 형님’

오늘(25일) 밤 9시에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 슈퍼주니어 규현과 에이핑크 정은지가 전학생으로 찾아온다. 규현은 소집해제 이후 처음 출연하는 예능 프로그램으로 ‘아는 형님’을 선택해 기대감을 모은 바 있다.

최근 진행된 ‘아는 형님’ 녹화에서 규현은 여전한 예능감을 자랑하며 복귀 방송부터 웃음을 이끌어냈다. 또 규현과 정은지는 아이돌계 보컬 최강자라는 공통점이 있는 만큼, 즉석에서 듀엣 무대 꾸미기에 나섰다. 두 사람은 마치 오래 전부터 호흡을 맞춰온 듯 완벽한 하모니로 형님들을 감탄하게 했다.

한편, 규현은 ‘나를 맞혀봐’ 코너에서 ‘조서운’이라는 별명을 얻었다. 주변인들에게 서운함을 느꼈던 여러 에피소드를 문제로 냈기 때문이다. 그 중 하나는 바로 윤종신과 관련된 것으로 눈길을 끌었다. 규현은 윤종신에게 서운함을 느낄 수밖에 없었던 이유를 설명했고, 형님들 역시 고개를 끄덕이며 모두 납득했다는 후문이다.

‘조서운’ 규현이 윤종신에게 서운했던 이유는 오늘(25일) 밤 9시에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