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정치  >  청와대

조국 "권력기관 개혁, 결국 국민의 힘으로 해결될 것"

  • 김경훈 기자
  • 2019-05-26 13:31:12
  • 청와대

조국, 민정수석, 문재인, 권력기관, 개혁입법, 검찰, 경찰

조국 '권력기관 개혁, 결국 국민의 힘으로 해결될 것'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연합뉴스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이 지난 2003년과 현재를 비교하며 “당시나 지금이나 (권력기관에 대한) 개혁 의지의 확고함은 동일하다”며 “그러나 지금은 (개혁에 대한) 국민의 지지가 더 높고, 당정청의 협력과 단결도 훨씬 튼실하다”고 주장했다.

조 수석은 26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통해 “2003년 1월 23일 문재인 민정수석비서관 내정자(당시 만 50세)의 일문일답을 다시 읽는다. 특히 ‘제도개혁에는 검찰, 경찰, 국정원도 예외가 될 수 없다’(고 문 내정자는 말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2003년은 문재인 대통령이 청와대 민정수석으로 임명됐던 해다.

이 글은 국민의 지지나 당정청 협력 측면에서 지금이야말로 권력기관 개혁을 위한 최적의 조건이 만들어진 만큼, 한층 개혁 작업에 속도를 내야 한다는 취지의 메시지라는 분석이 나온다.

조 수석은 그러면서 “문 대통령은 지난 2월 15일 국정원·검찰·경찰 개혁전략회의 모두발언 말미에서 ‘국민과 함께, 국민의 힘으로, 국민의 눈높이까지 쉼없이 개혁을 해나가야 합니다. 모두 함께 지치지 말고 추진해 갑시다’라는 호소를 했다”고 언급했다.

그는 이어 “결국은, 모든 것은 국민의 힘으로 해결된다”며 글을 마무리했다. /김경훈기자 styxx@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