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경제 · 금융  >  금융정책

비바리퍼블리카 인터넷은행 탈락, "토스 저력 바탕으로 금융혁신 이뤄나갈 것"

  • 유주희 기자
  • 2019-05-26 18:24:28
  • 금융정책
비바리퍼블리카 인터넷은행 탈락, '토스 저력 바탕으로 금융혁신 이뤄나갈 것'

모바일 금융 서비스 토스를 운영하고 있는 비바리퍼블리카는 26일 제3 인터넷전문은행 도전이 좌절됐지만 “앞으로도 흔들림 없이 금융혁신을 이뤄갈 것”이라고 표명했다.

이날 비바리퍼블리카는 입장문을 통해 “인터넷전문은행을 준비한 지난 4개월은 토스가 그동안 쌓아온 핀테크 사업 역량과 혁신성을 통해 새로운 은행 설립에 기여할 수 있는 부분을 치열하게 고민할 수 있었던 시간”이었다며 “인터넷전문은행 예비인가 결과를 겸허히 받아들인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새로운 은행 설립의 꿈은 이루지 못하게 됐지만 지난 2015년 간편송금 서비스로 시작해 현재 1,200만 가입자가 사용하는 모바일 금융 플랫폼으로 성장해 온 토스의 저력을 바탕으로 흔들림 없이 금융혁신의 꿈을 계속 이뤄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날 금융당국은 ‘토스뱅크’뿐만 아니라 ‘키움뱅크’까지 제3인터넷전문은행 신청 기업 두 곳을 모두 탈락시켰다. 오는 3·4분기 중 인터넷뱅크 인가 작업을 재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유주희기자 ginge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