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정치  >  정치일반

황교안 "故 조진래, 검찰 수사 압박에 괴로움 호소"… "文 정권 너무 잔혹해"

황교안 '故 조진래, 검찰 수사 압박에 괴로움 호소'… '文 정권 너무 잔혹해'
지난 3일 오전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를 비롯한 의원들이 광주광역시 송정역 광장에서 열린 ‘문재인 STOP! 광주시민이 심판합니다’ 행사를 마친 뒤, 시민 단체들의 거센 항의를 받으며 역사로 이동하고 있다/연합뉴스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故 조진래 전 의원이 숨진 채 발견된 것에 대해 “문재인 정권은 ‘적폐청산의 그 이름’으로 너무나 잔혹하고 비정한 정권이 됐다”며 핏대를 세웠다.

27일 황 대표는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조 전 국회의원께서 세상을 떠났다. 채용 비리 혐의로 검찰의 소환 조사를 받은 뒤 일어난 일”이라면서 이같이 밝혔다.

황교안 '故 조진래, 검찰 수사 압박에 괴로움 호소'… '文 정권 너무 잔혹해'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페이스북에 올라온 게시글./사진=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페이스북 캡처

그러면서 황 대표는 “수사 압박에 괴로움을 주위에 호소하였다고 한다”며 “가슴이 아프다”고 덧붙였다.

이어 “故 김00님(전 한국항공우주산업 임원), 故 정00님(변호사), 故 변창훈님(전 서울고검 검사), 故 이재수님(전 기무사령관), 故 조진래님(전 국회의원)”을 거론해 현 정부 출범 이후 검찰 수사 등과 관련해 숨진 인사들이라고 밝혔다.

또 황대표는 “정말 이래도 되는 것인가. 고인의 명복을 빈다”고 밝혔다.
/정가람기자 garamj@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