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라이프

앙드레김 아뜨리에X신현준·HJ 필름, '앙드레김' 브랜드 부활 위해 의기투합

  • 김주원 기자
  • 2019-05-27 08:54:25
  • 라이프
27일 HJ 필름 측은 “신현준과 HJ 필름 그리고 앙드레김 아뜨리에 수석 디자이너인 김중도 대표와 함께 대한민국 대표 패션 브랜드 ‘앙드레김’의 옛 명성을 되찾기 위한 새로운 프로젝트를 준비 중이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앙드레김 아뜨리에X신현준·HJ 필름, '앙드레김' 브랜드 부활 위해 의기투합
사진=HJ 필름

故 앙드레김의 디자인은 전 세계적으로도 유일무이한 것이고, 그의 브랜드는 한국 패션을 대표할 만한 것이었다. 이에 앙드레김 아뜨리에와 HJ 필름 신현준이 손을 잡고 고인의 예술혼과 장인 정신을 되살리고 그의 유산인 ‘앙드레김’을 다시 세계적인 럭셔리 브랜드로 만들기 위해 나선 것이다.

HJ 필름 관계자는 “故 앙드레김은 모두를 앞서갔던 천재였다. 그의 생전 작품은 지금 다시 보아도 시대를 넘어서는 창의적 예술성에 놀라움을 금할 수 없다. 그는 자신만의 아름다움에 대한 철학을 바탕으로 독창적인 디자인 영역을 개척하였다. 그와 같은 디자이너는 대한민국뿐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도 흔치 않다”라며 “그의 모든 창작의 뿌리가 한국 문화라는 것이 우리에게 더욱 큰 의미를 부여한다. 거장은 죽은 후에야 재평가되고 천재성을 인정받는 것 같다. 잊혀 가고 있는 故 앙드레김의 업적을 재조명하고 독창성과 예술성을 더욱 발전시켜, 그의 브랜드를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미래 자산으로 만들기 위해 힘쓸 것”이라고 전했다.

HJ 필름의 수장인 배우 신현준은 고인의 살아생전 런웨이에도 다수 오르고 많은 작업들을 함께하며 오랜 시간 각별한 인연을 맺어왔기에 이번 프로젝트에 임하는 각오 역시 더욱 남다르다는 후문이다.

대한민국 고유의 전통과 故 앙드레 김의 감성을 유지하면서 전 세계의 마음을 움직일 트렌디함을 더해 재탄생할 NEW ‘앙드레김’ 브랜드에 더욱 이목이 집중된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