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정치  >  통일·외교·안보

日 언론 "트럼프, 北 도발 일정 범위 안에서 이뤄지고 있다 평가”

산케이 보도…“트럼프, ‘남북대화 정체 상태’ 거론”

日 언론 '트럼프, 北 도발 일정 범위 안에서 이뤄지고 있다 평가”
도널드 트럼프(왼쪽) 미국 대통령과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지난 26일 도쿄에서 저녁식사를 하며 이야기하고 있다. /도쿄=로이터연합뉴스

일본을 방문 중인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북한이 이달 두 차례 쏜 발사체에 대해 “북한의 도발이 일정 범위 안에 그치고 있다”고 평가했다고 산케이 신문이 27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 대북 제재를 유지할 필요성이 있다는 인식을 공유하면서 이같이 밝혔다.

극우 산케이는 또 일본 정부 고위관리를 인용해 트럼프 대통령이 전날 아베 총리와 의견을 교환하던 중 “한국과 북한 사이에서 전혀 대화가 진척되지 않았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산케이는 “트럼프 대통령이 북한의 비핵화를 둘러싼 한국의 대응에 곤혹스러워하고 있음을 아베 총리에게 전달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산케이는 또 “두 정상이 한국에 대한 우려를 공유했다고 한다”고 전했으나, 우려의 대상과 내용이 무엇인지는 언급하지 않았다.
/김창영기자 kcy@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