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문화 · 스포츠  >  문화

교보문고 광화문점, 6월1일 개점 38주년 기념 문화행사 다채

개점 시간 2시간 연장해 자정까지
오후 6시부터 오케스트라, OST 연주
조남주 신작 '사하맨션' 북토크 등 열어

  • 연승 기자
  • 2019-05-27 09:41:12
  • 문화
교보문고 광화문점, 6월1일 개점 38주년 기념 문화행사 다채

교보문고 광화문점에서는 내달 1일 오후 6시부터 자정까지 개점 38주년 기념 행사 ‘별빛책방’을 진행한다.

내달 1일 개점 38주년을 맞는 광화문점은 오후 10시인 종료시간을 자정까지 2시간 연장하고 다양한 문화행사를 열어 방문객을 맞이한다.

‘별빛책방’ 첫 번째 행사는 오후 6시부터 약 40분 간 선큰광장에서 오케스트라 연주로 시작한다. 약 20명으로 구성된 마론윈드 오케스트라 공연단이 세계문학을 원작으로 한 영화의 OST를 연주한다. 이어 7시부터 20시 30분까지 광화문점 카우리나무 테이블에서 신작 ‘사하맨션’을 낸 조남주 작가의 북토크가 열린다.

같은 날 8시 30분부터 약 2시간 가량 국내에 큰 인기를 얻은 애니메이션 ‘너의 이름은’을 선큰광장에서 상영한다. 광화문점 ;별빛책방‘이 진행되는 6시부터 자정까지 인증샷을 SNS에 공유하면 안내데스크에서 도서지원금 1천원을 증정한다. 같은 기간 동안 도서를 10% 할인 제공하고, 도서 구매고객에게는 핫트랙스 상품을 10% 할인해 준다. 또 카페자우에서는 모든 음료를 50% 할인한다.

또 교보문고 광화문점은 38주년을 맞아 6월 한 달 동안 ‘38光 - 내 인생 책’을 진행, 사전에 독자로부터 ‘내 인생 책 이야기’를 공모로 받아 글과 함께 해당 도서를 진열한다. ‘38光 - 책 놀이’ 이벤트는 연극, 그림, 책 만들기 등 다양한 형태로 독서를 권한다는 취지로, 6월 1일에는 그림책 작가의 1인 연극을, 6일에는 번역가 김서정과 함께하는 ‘100인생 그림책’ 북토크를, 9일에는 책만들기 ‘핸드크래프트 북바인딩’ 수업을 진행한다. 모두 14시부터 16시까지 광화문점 배움에서 진행되며 행사 당일 현장 접수 받는다.

/연승기자 yeonvic@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