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시황

[시그널] 화이텐센트, 송중기·김태리 주연 ‘승리호’에 50억 투자

프로젝트펀드로 50억 투자…中 배급권 확보

  • 조윤희 기자
  • 2019-05-27 10:27:01
  • 시황
[시그널] 화이텐센트, 송중기·김태리 주연 ‘승리호’에 50억 투자
배급사 메리크리스마스

배우 송중기, 김태리가 주연을 맡은 영화 ‘승리호’가 50억원의 투자를 유치했다.

27일 투자 배급사 메리크리스마스는 홍콩 화이텐센트엔터테인먼트(이하 화이텐센트)와 영화 ‘승리호’에 대해 50억원 규모 투자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메리크리스마스는 화이브라더스코리아(204630)의 자회사다. 영화 ‘승리호’는 국내 최초 우주를 배경으로 한 SF 영화로 ‘늑대소년’의 조성희 감독이 제작을 맡았다. 영화는 2020년 개봉 예정이다.

홍콩거래소 메인보드 상장회사인 화이텐센트는 중국 메이저 영화 스튜디오인 화이브라더스미디어와 글로벌 IT기업 텐센트의 합작회사다. 프로젝트펀드를 세워 투자를 집행한 화이텐센트는 영화 ‘승리호’에 대한 투자지분과 함께 중국 시장 배급권까지 확보했다.

유정훈 메리크리스마스 대표는 “중국 및 아시아 시장을 대표하는 엔터테인먼트 투자 기업인 화이텐센트의 이번 투자는 ‘승리호’의 글로벌 시장 성공 가능성을 보여주었다”면서 “IP를 활용해 웹툰, 드라마, 게임 등 다양한 컨텐츠로 확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조윤희기자 choyh@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