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공식입장] JYP 측 “2PM 준호, 4급 판정으로 대체복무”

  • 최주리 기자
  • 2019-05-28 13:50:47
  • TV·방송
2PM 준호가 사회복무요원으로 병역 의무를 이행한다.

28일 2PM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 측은 “준호가 2PM 활동 당시, 아크로바틱 연습 중 발생한 심각한 사고로 인해 오른쪽 어깨에 큰 부상을 입어 수술을 하고 척추골절 진단을 받았다”고 밝혔다.

[공식입장]  JYP 측 “2PM 준호, 4급 판정으로 대체복무”

이어 “꾸준히 재활 치료와 운동을 병행했지만 경과가 좋지 좋아, 부득이하게 어깨에 무리가 가는 연예 활동을 할 땐 진통제를 처방받아 복용해왔다”며 “이러한 이유로 병무청 신체검사에서 4급 판정을 받았다. ”고 설명했다.

한편, 준호는 오는 30일부터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 복무를 시작할 예정이다.

→이하 JYP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JYP엔터테인먼트입니다.

2PM 준호 관련 안내 말씀드립니다. “2PM 활동 당시, 아크로바틱 연습 중 발생한 심각한 사고로 인해 오른쪽 어깨에 큰 부상을 입어 수술을 하고 척추골절 진단을 받았습니다. 꾸준히 재활 치료와 운동을 병행했지만 경과가 좋지 좋아, 부득이하게 어깨에 무리가 가는 연예 활동을 할 땐 진통제를 처방받아 복용해왔습니다. 이러한 이유로 병무청 신체검사에서 4급 판정을 받았습니다. 이준호는 향후 사회복무요원으로 성실히 병역 의무를 이행할 계획입니다”

감사합니다.

/최주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