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가요

[공식입장] 베리굿 측 “다예 학교 폭력 사실무근..강력 대응 할 것”

  • 최주리 기자
  • 2019-05-29 11:13:10
  • 가요
베리굿 측이 다예의 학교 폭력설에 대해 ‘사실무근’이다고 밝혔다.

베리굿 멤버 다예의 학교 폭력 의혹이 불거진 가운데, 28일 베리굿 소속사 제이티지엔터테인먼트는 “현재 커뮤니티 게시판에 떠도는 다예의 학교 폭력 관련 억측은 악성 루머이며 허위 사실임을 명확히 밝힌다”라고 전했다.

[공식입장] 베리굿 측 “다예 학교 폭력 사실무근..강력 대응 할 것”

소속사 측은 강경 대응 입장도 시사했다.

소속사 측은 “본인은 전혀 그런 사실이 없으며, 온라인상에서 실명으로 올리지 않은 학교폭력 관련 글에 대하여 소속사에서는 명예훼손으로 강력한 법적 대응을 할 예정”이라며 “이 시간 이후 악의성 짙은 비방과 루머, 허위 사실을 유포하는 모든 행위에 대해 법적 강력 대응에 나설 것임을 알려드린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28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한 누리꾼은 초등학교 때 베리굿 다예에게 학교 폭력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글을 올린 바 있다. 그러나 소속사는 이 주장이 사실 무근이라고 일축했다.

이어 다예의 학폭 피해자라고 주장하는 네티즌은 “네가 무슨 생각으로 ‘사실무근’이라고 말하는지 모르겠다”고 강하게 반박하는 글을 재차 올렸다.

한편 베리굿은 지난 25일 새 앨범 ‘판타스틱(Fantastic)’을 발표했고, 다예는 컴백직전 건강 상의 이유로 이번 앨범 활동에 불참했다. 27일에는 리더 태하가 컴백 이틀 만에 팀을 탈퇴하는 등 더 이상의 활동이 불가해 팀 전체의 활동이 중단됐다.

→다음은 베리굿 측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베리굿 다예의 소속사 제이티지엔터테인먼트입니다.

금일 다예와 관련한 근거 없는 악의적 비방글에 대한 소속사의 입장을 드립니다.

현재 커뮤니티 게시판에 떠도는 다예의 학교 폭력 관련 억측은 악성 루머이며 허위 사실임을 명확히 밝힙니다.

본인은 전혀 그런 사실이 없으며, 온라인상에서 실명으로 올리지 않은 학교폭력 관련 글에 대하여 소속사에서는 명예훼손으로 강력한 법적 대응을 할 예정입니다.

더 이상 거짓된 소문에 상처받지 않도록 부탁드리며 이 시간 이후 악의성 짙은 비방과 루머, 허위 사실을 유포하는 모든 행위에 대해 법적 강력 대응에 나설 것임을 알려드리는 바입니다.

다시 한 번 다예와 베리굿을 사랑해주시고 격려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하다는 말씀드립니다.

제이티지엔터테인먼트 드림.

/최주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