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정치  >  청와대

손정의 회장 방한, 文 만난다

靑 "손정의, 문 대통령 접견 신청…현재 검토중"

  • 양지윤 기자
  • 2019-06-20 19:48:08
  • 청와대
손정의 회장 방한, 文 만난다
손정의 일본 소프트뱅크 회장 / 블룸버그

청와대가 재일교포 3세 기업인 손정의 일본 소프트뱅크 회장이 문재인 대통령을 만나기 위해 접견 신청을 했다고 20일 밝혔다. 청와대 관계자는 이날 오후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접견 여부를) 검토 중에 있다”고 말했다.

손 회장의 문 대통령 접견이 이뤄진다면 그 시기는 7월 초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손 회장이 미래 성장 가능성이 큰 기업에 대한 선제적인 투자로 주목받고 있는 만큼 이번 접견에서 문 대통령과 ‘혁신성장’에 대한 의견을 나눌 것으로 보인다. 손 회장은 ‘비전펀드’를 통해 미국 차량공유 업체인 우버와 공유오피스 업체 위워크, 중국의 차량공유 업체 디디추싱, 영국의 반도체 업체 ARM 등 유망한 스타트업에 투자한 ‘투자의 큰손’으로 꼽힌다. 손 회장은 문 대통령과의 접견 외에도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등 국내 주요 기업인들과의 면담도 계획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손 회장은 지난 2016년에도 한국을 찾아 박근혜 전 대통령을 예방했다. 당시 손 회장은 박 전 대통령에게 ‘한국에 10년 내 신산업 분야에서 5조원 규모의 투자를 하겠다’고 약속한 바 있다. /양지윤기자 yang@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