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세젤예' 기태영, 김하경 '좋아한다' 고백..철벽 끝 로맨스 시작

  • 김주희 기자
  • 2019-07-15 08:31:17
  • TV·방송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이하 세젤예) 기태영이 남태부에게 김하경을 좋아한다고 자신의 마음을 공식 인정했다. 주변의 압박 속에 마음을 확인한 두 사람 사이에 피어날 로맨스에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세젤예' 기태영, 김하경 '좋아한다' 고백..철벽 끝 로맨스 시작
사진=KBS 2TV ‘세젤예’

지난 주말 방송된 ‘세젤예’에서는 김우진(기태영 분)이 강미혜(김하경 분)에 대한 남다른 자신의 감정을 재범(남태부 분)에게 고백하는 모습이 그려져 시선을 사로잡았다. 계속해서 우진이 애써 모른척하려 했던 마음을 공표하며 점화된 두 사람의 썸 로맨스는 시청자들을 미소 짓게 만들었다.

이날 방송에서 우진은 떡꼬치 사건 이후에도 미혜를 의도적으로 피해 다니며 자신의 마음을 계속해서 외면하는 모습을 보였지만, 우진의 전 아내 희진(이다해 분)에게 우진이 자신을 좋아한다는 얘기를 들은 미혜가 찾아와 입을 맞추자 무너져 내리고 말았다.

미혜를 짝사랑하는 재범(남태부 분)이 “이제 솔직하게 말씀하시죠. 우리 미혜.. 정말로 좋아하십니까?”라고 따져 묻자 “좋아하는 것 같습니다. 네! 제가 강미혜씨 좋아하는 거 맞습니다”라며 미혜에 대한 마음을 고백해 보는 이들로 하여금 두 사람의 로맨스를 기대케 했다.

누구보다 차가워 보이지만 자신의 여자에게만큼은 한없이 다정하고 따뜻한 직진남 우진 앞에 미혜와의 달콤한 로맨스가 기다리고 있을지, 아니면 재범과의 삼각관계와 함께 또 다른 장애물이 기다리고 있을지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세젤예’ 속 풋풋한 우진과 미혜의 로맨스가 어떻게 진행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KBS2tv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은 토, 일 저녁 7시 55분에 방송된다.

/김주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