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시황

하반기에도 ELS 발행 봇물

금리인하 앞두고 투자매력 커져
KB證, ELS 4종·DLS 2종 모집
하나금투도 파생결합상품 4종
SK證은 ELS 1종·ELB 1종 공모

하반기에도 ELS 발행 봇물

상반기에 40조원 넘게 발행된 주가연계증권(ELS)이 하반기에도 봇물처럼 쏟아지고 있다. 금리 인하를 앞두고 중위험·중수익 상품인 ELS의 투자 매력이 커지면서 당분간 발행량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16일 KB증권은 상하이선전300(CSI300)지수를 지초자산으로 활용한 ELS 등 ELS 4종과 파생결합증권(DLS) 2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KB 에이블 ELS 932호(3인덱스 리자드 울트라 스텝다운형)는 CSI300지수·닛케이225지수·스탠더드앤드푸어스(S&P)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한다. 이 상품은 3년 만기에 6개월 단위로 조기상환 기회를 제공한다. 만기평가일에 모든 기초자산이 최초 기준가 대비 60% 이상이면 최고 세전 연 4% 수익으로 환급된다. 이 밖에도 KB증권은 KB 에이블 ELS 931·933·934호와 DLS 262·263호를 오는 19일까지 모집한다.

이날 하나금융투자 역시 조건 충족 시 1년 만에 상환 가능한 리자드ELS 등 파생결합상품 총 4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홍콩지수(HSCEI)·S&P500·유로스톡스50 지수를 기초자산으로 연 4.70%의 쿠폰을 제공한다. 하나금융투자 ELS 9949회는 연 4.44%, 9950회는 연 4.00%의 쿠폰을 추구한다. 또 원유(서부텍사스산원유(WTI)·브렌트)와 HSCEI를 기초자산으로 연 6.60%의 쿠폰을 추구하는 DLS 3546도 모집한다. 각 30억원 한도로 기한은 19일까지다.

SK증권(001510)도 ELS 1종 및 주가연계파생결합사채(ELB) 1종을 공모한다. ELS는 S&P500·HSCEI·유로스톡스50 등의 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3년6개월 만기 조기상환형 원금 비보장 상품이다. 기초자산이 매 6개월 조기상환 평가일마다 최초 기준가격의 90%(6·12·18개월), 85%(24·30개월), 80%(36개월) 이상이면 연 5.7%의 수익을 지급한다. ELB는 코스피200 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3개월 만기 상품으로 기초자산지수가 만기평가일에 최초 기준지수의 50% 이상인 경우 연 2.01% 수익과 원금을 지급하고 기초자산지수가 최초 기준지수의 50% 미만인 경우 연 2.00% 수익과 원금을 지급한다.

금융투자업계의 관계자는 “기준금리 인하가 예상되고 최근 상환금액이 증가하면서 ELS 발행량은 하반기에도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고 밝혔다.
/김광수기자 bright@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