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문화 · 스포츠  >  스포츠

女수구 첫 골…'희망의 눈물'

  • 최형욱 기자
  • 2019-07-16 20:39:54
  • 스포츠
女수구 첫 골…'희망의 눈물'

16일 광주 남부대 수구경기장에서 열린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여자수구 조별리그 B조 2차전 러시아와의 경기에서 한국대표팀의 경다슬이 공식경기 사상 첫 골을 뽑아내자 벤치에 앉아 있던 김예진(윗줄 왼쪽 두번째)이 감격의 눈물을 흘리는 등 선수들이 기뻐하고 있다. 지난 5월 결성된 한국대표팀은 이날 경기에서 1대30으로 완패했지만 14일 0대64로 대패한 헝가리전에 비해서는 한층 개선된 경기력을 보여줬다. ★관련기사 34면 /연합뉴스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