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바이오&ICT

KT·농심, 블록체인으로 식품유통이력 안전 관리

  • 임진혁 기자
  • 2019-07-18 10:58:40
  • 바이오&ICT
KT·농심, 블록체인으로 식품유통이력 안전 관리

KT(030200)와 농심데이타시스템(NDS)이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투명하고 안전한 식품유통이력 관리 체계를 만든다고 18일 밝혔다.

KT와 NDS는 우선 축산물 이력관리 시범사업을 진행한다. 식품의 생산, 가공, 검수, 물류, 판매, 소비 등 전 유통 과정이 위·변조가 불가능한 블록체인으로 관리된다. 예를 들어 마트에서 쇠고기를 구매한 소비자는 쇠고기 포장재의 바코드나 QR코드를 통해 축산업자와 가공업자, 중간 유통업자 등 모든 유통 경로를 확인할 수 있다. 기존 유통과정에서 손으로 써 관리하던 계약, 정산 등 프로세스도 신속하게 처리할 수 있기 때문에 이력 추적 시간이 최대 6일에서 10분 이내로 단축된다.

양사는 연내 다른 민간 업체도 활용할 수 있는 블록체인 기반 식품안전이력관리 플랫폼을 구축할 예정이다. KT의 블록체인 개발 플랫폼 기가체인 BaaS(서비스로서의 블록체인)에 NDS의 식품 이력관리 솔루션을 결합하는 형태다.
/임진혁기자 liberal@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