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펀드·신상품

한투운용, 글로벌채권펀드 출시

  • 이혜진 기자
  • 2019-07-20 07:39:30
  • 펀드·신상품
한투운용, 글로벌채권펀드 출시

한국투자신탁운용은 글로벌 채권에 분산투자하는 ‘한국투자 티로우프라이스 글로벌본드펀드(채권-재간접형)’를 출시한다고 19일 밝혔다.

이 펀드는 80여개 국가, 14개 채권 섹터, 40여개 통화에 분산 투자한다. 각국의 정책금리 변동 및 크레디트 사이클에 따라 투자 국가와 섹터를 유연하게 변경하고 적극적인 듀레이션 조정 전략으로 운용한다. 미국 티로프라이스사가 운용하는 다이버시파이드인컴채권펀드에 재간접 투자하는 상품이다. 지난 10년간 연평균 수익률 6.87%를 거둔 티로프라이스의 글로벌멀티섹터채권펀드와 동일한 전략으로 운용되는 역외펀드(SICAV)다.

티로우프라이스는 전 세계 607명의 투자전문가가 9,623억달러(1,129조원)의 자산을 운용하고 있는 미국 대형 자산운용사다. 그 중 채권전문가는 197명, 채권자산은 2,220억달러(261조원) 수준이다.

조준환 한국투자신탁운용 상품전략본부장은 “글로벌 불확실성의 확대로 해외 채권 수요가 꾸준히 늘어나는 추세”라며 “이번에 출시하는 펀드는 세계 여러 나라 채권에 안정적으로 분산 투자할 수 있는 펀드로 포트폴리오 분산이 필요한 고객들에게 적합한 상품”이라고 말했다.

A클래스 기준 선취판매수수료 1%와 연간 총보수 1.674%가 발생한다. C클래스는 선취판매수수료가 없고 연간 총보수만 2.174%다. 오는 22일부터 한국투자증권에서 판매하며 판매사를 확대할 방침이다.
/이혜진기자 hasim@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