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경제 · 금융  >  금융가

얼굴 인식만으로 결제 완료...신한카드 '페이스페이' 개시

얼굴 인식만으로 결제 완료...신한카드 '페이스페이' 개시
신한카드는 임직원을 대상으로 얼굴만으로 결제하는 ‘신한 페이스페이’ 서비스 운영을 시작했다고 1일 밝혔다. 신한카드 직원이 사내 카페에서 신한 페이스페이로 커피 값을 결제하고 있다./사진제공=신한카드

신한카드는 얼굴 인식만으로 결제할 수 있는 ‘신한 페이스페이’를 사내 식당과 카페 등에 적용했다고 1일 밝혔다.

LG CNS와 기술협력을 통해 개발한 페이스 페이는 3D·적외선 카메라로 추출한 디지털 얼굴 정보와 결제정보를 매칭해 매장에서 안면 인식만으로 결제하는 방식이다. 한 번만 카드 및 안면 정보를 등록하면 이후 카드나 휴대폰을 들고 다니지 않아도 페이스페이가 지원되는 매장에서는 안면 인식만으로 상품을 구매할 수 있다.

신한카드는 올해 5월 금융위원회가 주관하는 ‘코리아 핀테크 위크 2019’ 행사에서 이 서비스를 시연한 후 이번에 사내에 있는 식당·카페·편의점에 실제로 적용했다. 자사 임직원을 대상으로 시범 운영하며 결제의 정확도와 안정성을 고도화하면서 대학교와 편의점 CU 일부 매장에서도 상용화를 준비하고 있다. 신한카드의 한 관계자는 “안면인식 결제는 현재 결제 기술 혁신의 종착역”이라며 “신한 페이스페이로 결제 편의성과 보안성을 강화해 고객에게 새로운 경험과 탁월한 가치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김기혁기자 coldmetal@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