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당나귀 귀’ 허재 “전화 왜 안 받아” VS 현주엽 “형 지켜드린 것” 불꽃 튀는 입담 맞대결

  • 최주리 기자
  • 2019-08-18 07:16:27
  • TV·방송
‘당나귀 귀’ 허재 VS 현주엽, 농구 레전드들의 입담 맞대결이 성사됐다.

‘당나귀 귀’ 허재 “전화 왜 안 받아” VS 현주엽 “형 지켜드린 것” 불꽃 튀는 입담 맞대결

18일 방송되는 KBS 2TV 일요 예능 프로그램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 귀’)(연출 이창수)에서는 ‘농구 대통령’에서 ‘예능 대통령’으로 거듭난 허재 감독이 스페셜 MC로 출연해 현주엽 감독을 1:1 전담마크할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예상치 못했던 허재의 등장에 허를 찔린 현주엽은 90도로 깍듯한 인사까지 하며 초반에 기선 제압을 당한 듯했다. 평소 심영순 요리연구가 외에는 두려울 게 없는 현주엽의 기죽은 모습에 전현무마저 당황스러워했을 정도라고.

바쁜 스케줄에도 불구하고 허재가 ‘당나귀 귀’에는 꼭 나가야 한다며 흔쾌히 출연을 승낙한 이유는 지난 방송에서 현주엽이 그의 전화를 받지 않았기 때문이라고 했다.

그 당시 진짜로 화가났었다고 밝힌 허재는 현주엽을 향해 “왜 전화를 안 받았냐” 따져 물었고, 현주엽은 천연덕스러운 표정으로 “기억에 없다”고 오리발을 내밀어 둘 사이에 팽팽한 긴장감이 조성됐다.

하지만 곧바로 제작진의 자료 제공으로 들통이 나자 현주엽은 오히려 “제가 형을 지켜드린 것”이라며 오히려 당당하게 나왔다고 해 그의 말뜻이 무엇일지 궁금하게 만드는 동시에 본격적인 레전드 대결의 서막을 알렸다.

과거 국가대표 시절에 같은 방을 쓰기도 한 선후배 사이이자 농구대잔치 결승전에서 맞붙기도 했던 레전드들의 예능 1대 1 매치업의 승자가 과연 누가 될지도 이날 방송의 흥미진진한 꿀잼 포인트가 되고 있다.

허재와 현주엽, 두 레전드의 현란한 입담 맞대결이 펼쳐질 KBS 2TV 일요 예능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는 18일 일요일 오후 5시에 방송된다.

/최주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