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바이오&ICT

“애플 앱스토어에도 청소년 불가 게임 유통”…게임위-애플 협약

“애플 앱스토어에도 청소년 불가 게임 유통”…게임위-애플 협약

이제 애플 앱스토어에서 ‘청소년이용불가’ 게임물이 유통된다.

게임물관리위원회는 지난달 31일 애플과 ‘자체등급분류사업자 등급분류기준 협약’의 개정안을 의결하고 지난 5일 개정된 내용으로 협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개정안에는 애플이 앱스토어에서 게임위로부터 ‘청소년이용불가’ 등급을 받은 게임물을 유통하는 내용과 ‘청소년이용불가’ 게임물의 등급표시 방법에 대한 내용이 추가됐다.

이번 협약에 따라 그동안 애플 앱스토어를 통해 ‘청소년이용불가’ 게임물을 유통하지 못했던 국내 개발사들에게는 새로운 시장에 진출할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됐다. 이용자도 ‘청소년이용불가’ 게임물을 애플 앱스토어에서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이재홍 게임물관리위원장은 “이번 협약 체결은 게임위와 애플의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이뤄졌다”며 “향후에도 자체등급분류사업자와의 긴밀한 협의를 통해 게임산업의 건전한 발전과 이용자 보호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백주원기자 jwpai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