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국제  >  기업

HP 사장 디온 와이슬러 물러난다…갑작스런 사임 이유는?

후임에 엔리케 로레스…11월부터 CEO직 수행

  • 신현주 기자
  • 2019-08-23 09:41:03
  • 기업

HP. CEO. 디온와이슬러. 엔리케로레스.

HP 사장 디온 와이슬러 물러난다…갑작스런 사임 이유는?
디온 와이슬러 HP CEO/연합뉴스

컴퓨터 및 저장·통신장비 제조업체 HP의 최고경영자(CEO)인 디온 와이슬러가 물러난다.

블룸버그 통신과 CNBC 방송 등은 22일(현지시간) “HP에 따르면 와이슬러의 사임 이유는 가족의 건강문제”라고 보도했다. 와이슬러는 2015년부터 HP의 사장 겸 CEO직을 수행해왔다.

와이슬러의 후임으로는 HP의 이미징·프린팅·솔루션 사업부문 사장 엔리케 로레스가 지명됐다. 로레스는 11월부터 사장 겸 CEO직을 수행하게 된다. 와이슬러는 호주에 있는 집으로 돌아갈 예정이지만 로레스의 업무 인수인계를 도와주며 내년 1월까지는 회사에 남아 있을 예정이다. 내년 봄에 열릴 연례 주주총회 때까지는 이사회 이사직도 유지한다.

한편 HP는 이날 발표한 2분기 실적에서 “주당순이익(EPS)이 0.58달러, 매출액은 146억 달러(약 17조 7,000억 원)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HP에 따르면 EPS는 시장의 기대치(0.55달러)를 웃돌았지만 매출은 기대(146억 1,000만 달러)를 밑돌았다.
/신현주 인턴기자 apple2609@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