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정치  >  국회·정당·정책

홍준표 “조국 청문회 협상, 또 멍청한 원내전략으로 가는 것”[전문]

페이스북에 글
"특검법 만들고 전의원 국회 농성 들어가야"
"국정조사 추진하고 모든 것을 이것에 걸어라"
"이번에도 미적거리다 저들에 당한다면 원내지도부는 정치 그만두고 집에 가라"

홍준표 “조국 청문회 협상, 또 멍청한 원내전략으로 가는 것”[전문]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의 모습. /연합뉴스

자유한국당 홍준표 전 대표가 26일 “야당이 조국 청문회 협상이나 하는 것은 또다시 멍청한 원내전략으로 가는 것”이라고 직격탄을 날렸다.

홍 전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조국 특검법을 만들어서 국회에 제출하고 이 특검법 관철을 위해 전의원이 국회 농성에 들어가서 조국을 막아라”라며 “특검은 이럴 때 하는 것”이라고 적었다.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 일정을 위해 이날 여야간 협상이 이뤄질 것으로 보이는 가운데 홍 전 대표는 청문회 일정 협상에 나서지 말고 특검에 나서라고 촉구한 것으로 풀이된다.

홍 전 대표는 “국정조사도 추진하라”라며 “모든 것을 이것에 걸어라. 문 정권의 비리. 부패의 결정판”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막장 인생과 함께 이참에 막장 정권도 보내 버리자”라며 “이번에도 미적거리다가 멍청한 원내전략으로 저들에게 당한다면 원내지도부는 이제 정치 그만 두고 집에 가라. 니들 믿고 더 이상 이런 야당 못 하겠다”고 강조했다. 다음은 홍 전 대표 페이스북 글 전문이다.

/이태규기자 classic@sedaily.com

야당이 조국 청문회 협상이나 하는 것은 또다시 멍청한 원내전략으로 가는 것이다.

조국 특검법을 만들어서 국회에 제출하고 이 특검법 관철을 위해 전의원이 국회 농성에 들어가서 조국을 막아라.

특검은 이럴때 하는 것이다.

국조도 추진해라.

모든 것을 이것에 걸어라.

문정권의 비리.부패의 결정판이다.

이미 국민들은 조국을 거부 했는데 국민 청문회 운운은 가소로운 일이다.

막장 인생과 함께 이참에 막장 정권도 보내 버리자.

이번에도 미적거리다가 멍청한 원내전략으로 저들에게 당한다면

원내지도부는 이제 정치 그만 두고 집에 가라.

니들 믿고 더이상 이런 야당 못 하겠다.

<끝>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