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경제 · 금융  >  보험·카드

한화생명·IBK銀 '中企 퇴직연금 수익률 제고' 손잡아

  • 유주희 기자
  • 2019-08-28 14:03:11
  • 보험·카드
한화생명·IBK銀 '中企 퇴직연금 수익률 제고' 손잡아
여승주(왼쪽) 한화생명 사장과 김도진 IBK기업은행장이 28일 서울 을지로 IBK기업은행 본점에서 ‘퇴직연금 중소기업 상생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은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한화생명은 IBK기업은행 퇴직연금 가입자에게 정리예금보다 금리가 높으면서도 원리금이 보장되는 이율보증형 상품을 3조원 규모로 제공하는 등 중소기업의 퇴직연금 수익률을 높이기 위해 협력할 계획이다. /사진제공=한화생명

한화생명과 IBK기업은행이 총 3조원 규모의 이율보증형 상품을 제공하는 등 중소기업의 퇴직연금 수익률 제고를 위해 손잡았다.

한화생명·IBK기업은행은 28일 서울 을지로 IBK기업은행 본점에서 ‘퇴직연금 중소기업 상생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중소기업의 퇴직연금 수익률을 높일 수 있는 다양한 상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예를 들어 한화생명은 IBK기업은행 퇴직연금 가입자에게 1년·2년·3년·5년형 등 다양한 이율보증형 상품을 제공할 계획이다. 보험사의 이율보증형 상품은 정기예금에 비해 금리가 높으면서도 원리금이 보장돼 수익성·안정성을 모두 갖춘 상품이다. 이 상품은 확정급여(DB)형, 확정기여(DC)형, 개인형퇴직연금(개인형 IRP) 등 모든 제도의 퇴직연금 가입자가 선택할 수 있으며 제공 한도는 3년 동안 총 3조원이다.
/유주희기자 ginge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