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강은일, 성추행 혐의로 실형..뮤지컬 3작품 동시 하차

  • 최주리 기자
  • 2019-09-08 10:06:56
  • TV·방송
뮤지컬 배우 강은일이 20대 여성을 성추행한 혐의로 법정 구속됐다.

8일 아시아투데이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형사13단독 박영수 판사는 지난 4일 강제추행 혐의로 기소된 강은일에게 징역 6개월을 선고하고, 성폭력 치료프로그램 이수 40시간을 명령했다.

매체에 따르면 강은일은 지난해 3월 오전 6시 서울 서초구 한 순댓국집에서 자신이 알고 지내던 박씨 등과 박씨 등의 고교동창 A씨와 술자리를 가졌다. 강은일은 이날 음식점 화장실에서 A씨를 강제추행한 혐의로 기소됐다.

강은일, 성추행 혐의로 실형..뮤지컬 3작품 동시 하차
/사진=서울경제스타 DB

강은일은 여자화장실칸에 들어가려던 A씨를 “누나”라고 부르며 한 손으로 허리를 감싼 뒤 다른 한 손으로 가슴을 만지며 강제로 키스했다고 매체는 전했다.

앞서 강은일은 총 3편의 작품에서 동시에 하차했고 이에 대해 소속사 더블케이필름앤씨어터(이하 더블케이)는 6일 공식 SNS를 통해 “강은일이 현재 출연 중인 뮤지컬 ‘정글라이프’와 출연 예정인 뮤지컬 ‘랭보’, 버스크 음악극 ‘432hz’에서 하차하게 됐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강은일 배우가 작품에 임할 수 없는 상황이라는 판단 하에 출연 중인 작품들에 피해를 최소화하고자 하차를 결정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이어 “구체적인 사유에 대해서는 소속사에서 지속적으로 주시하며 정확한 전후 사정을 파악 중이다. 소속 배우의 급작스러운 상황으로 세 작품에 폐를 끼치게 된 점에 대해 무거운 책임을 통감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앞서 강은일은 8월 10일 개막한 뮤지컬 ‘정글라이프’에 피동희 역으로 출연 중이었으며, 9월 7일 개막하는 ‘랭보’, 10월 11일 개막하는 ‘432Hz’를 연습 중인 상황이었다.

다음은 더블케이필름앤씨어터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주)더블케이필름앤씨어터입니다.

(주)더블케이필름앤씨어터 소속 강은일 배우가 현재 출연 중인 뮤지컬 <정글라이프>와 출연 예정인 뮤지컬 <랭보>, 버스크 음악극 <432hz>에서 하차하게 되었음을 안내드립니다.

현재 소속사는 강은일 배우가 작품에 임할 수 없는 상황이라는 판단 하에 출연 중인 작품들에 피해를 최소화하고자 하차를 결정하게 되었습니다. 구체적인 사유에 대해서는 소속사에서 지속적으로 주시하며 정확한 전후 사청을 파악 중에 있습니다.

소속사는 소속 배우의 급작스러운 상황으로 세 작품에 폐를 끼치게 된 점에 대해 무거운 책임을 통감하고 있습니다.

강은일 배우를 대신하여 해당 작품의 제작사인 라이브(주)와 와컴퍼니, 고스트컴퍼니를 비롯 함께 출연 중인 동료 배우분들과 작품을 위해 수고해주시는 스태프분들께 깊은 사죄의 말씀 전합니다. 소속사는 세 작품이 원활히 공연될 수 있도록 필요한 모든 부분에 적극 협조하도록 하겠습니다.

무엇보다 귀한 시간 내주시어 공연 관람을 준비하고 계신 관람객 여러분들께 혼란과 실망을 드리게 된 점 이 자리를 빌어 머리 숙여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최주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