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경제 · 금융  >  금융가

금융취약계층 위한 노후주택 개보수 지원 나선 캠코… 다음달 18일까지 ‘채무조정 캠페인’ 실시

금융취약계층 위한 노후주택 개보수 지원 나선 캠코… 다음달 18일까지 ‘채무조정 캠페인’ 실시

캠코는 다음달 18일까지 금융취약계층 주거환경 개선을 위해 노후주택 개보수를 지원하는 ‘채무조정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9일 밝혔다. 캠페인 대상은 캠코가 관리 중인 채무자로, 캠페인 기간 동안 신규로 채무조정 약정을 체결하거나 기존 약정 체결자 중 약정금액을 조기 상환해 완제하는 경우 신청 가능하다.

캠코는 신청자 상환기간, 약정금액, 가족 수, 경제적 상황 등을 심사한 후 총 12명을 선정해 1인당 300만원 한도 내 개보수 비용을 지원할 계획이다. 도배 및 장판 교체, 싱크대 교체, 화장실 보수 등 지원 대상자가 희망하는 부분에 쓸 수 있다. 접수는 캠코 채권을 위탁받아 관리하고 있는 12개 신용정보사를 통해 가능하다. 최종 지원대상자 12명은 11월 4일 개별 통보할 예정이다.

문창용 캠코 사장은 “이번 캠페인으로 채무상환 의지가 높은 금융취약계층이 보다 안전하고 쾌적한 주거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캠코는 금융취약계층의 가계부채 해소와 경제적 재기를 지원하기 위한 다양한 방안을 마련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지윤기자 lucy@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