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경제 · 금융  >  금융가

김광수 NH농협금융 회장..태풍 '링링'피해 지역 지원

김광수 NH농협금융 회장..태풍 '링링'피해 지역 지원
김광수NH농협금융지주 회장(왼쪽)이 10일 임직원 봉사단과 함께 충남 천안지역 태풍 피해 과수 농가를 방문해 강풍으로 인해 떨어진 과수 정리 작업을 돕고 있다./사진제공=농협금융지주

김광수 NH농협금융지주 회장 10일 충남 천안지역 농가를 방문해 태풍 ‘링링’으로 피해를 당한 농업인을 위로하고 지원을 약속했다.

이날 김 회장은 농협금융그룹 임직원 봉사단 50여명과 함께 태풍 피해를 입은 과수 농가를 찾아 파손된 시설 정비와 낙과 줍기 등의 활동을 했다. 김 회장은 “추석 명절을 앞두고 태풍으로 인한 농작물 피해가 매우 큰 현 상황이 안타깝다”며 “농협금융 전 계열사가 긴밀히 협조해 태풍 피해가 조속히 수습되도록 최선을 다해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농협금융은 태풍 발생 즉시 재해 비상대책지원반을 가동한 상태다. 이를 통해 △태풍피해 복구를 위한 신규 자금지원 및 금리우대 △대출이자 및 할부상환금 납입유예 △농작물재해보험 보험금 조기 지급 등 소속 자회사를 통해 종합적인 금융지원 대책을 마련하고 있다.

아울러 은행, 생명, 손해보험, 증권 등 전 자회사와 함께 피해 복구를 위한 일손 돕기, 물품 지원 등 태풍피해 극복을 위한 지원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칠 계획이다.
/송종호기자 joist1894@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