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가요

피아노맨, 15일 신곡 '후회할 것 같아서' 발표.."입소 전 마지막으로 공개"

  • 김주희 기자
  • 2019-09-11 08:52:56
  • 가요
부득이하게 입소가 미뤄진 가수 피아노맨(김세정)이 신곡을 추가 발표하고 국방의 의무를 위해 떠난다.

피아노맨, 15일 신곡 '후회할 것 같아서' 발표..'입소 전 마지막으로 공개'
사진=로맨틱팩토리

10일 소속사 로맨틱팩토리는 “피아노맨이 오는 15일 오후 6시 훈련소 입소 전 마지막 싱글 ‘후회할 것 같아서 (Prod. By VAN.C)’를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피아노맨은 당초 지난 6월말 국방의 의무를 위해 떠날 예정이었지만 입소날짜가 이달 하순으로 갑작스럽게 미뤄지면서 연기 기간 동안 곡 작업에 열중했다는 후문이다.

피아노맨은 지난 9일 공식 SNS 계정을 통해 “조금은 요란스럽게 굿바이 무대까지 마친 상황에서 입소가 갑자기 연기되는 바람에 9월 하순부터 국방의 의무를 하러 가게 되었다. 저도 좀 민망한 터라 조용히 작업하는 것 밖에 할 수 있는 게 없었다”며 본인의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여러 곡들을 작업하던 중, 프로듀서 밴씨(VAN.C)군이 보내준 곡 ‘후회할 것 같아서’가 마음에 들어 새롭게 녹음을 하고, 입소 전 마지막으로 이 노래를 공개하고 싶었다”며 “오는 15일 ‘후회할 것 같아서’를 발표하고 1주일 뒤 정말 국방의 의무를 다하러 떠난다. 2년 뒤에 좋은 음악으로 다시 찾아올테니 잊지 말아달라”고 덧붙였다.

한편, 피아노맨의 입소 전 마지막 싱글 ‘후회할 것 같아서 (Prod. By VAN.C)’는 오는 15일 오후 6시 국내 음원사이트를 통해 베일을 벗는다.

/김주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