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증권기획

신한금융투자 '타임폴리오 위드타임 펀드'

[머니+ 베스트컬렉션]
사모재간접 공모펀드...멀티전략으로 수익 추구

  • 박경훈 기자
  • 2019-09-28 08:02:15
  • 증권기획
신한금융투자 '타임폴리오 위드타임 펀드'

신한금융투자가 타임폴리오자산운용의 첫 번째 사모재간접 공모펀드인 ‘타임폴리오 위드타임 펀드’를 판매한다. 사모재간접펀드는 공모시장 활성화를 위해 금융위원회에서 도입했으며 여러 사모펀드를 혼합해 최소가입금액 500만원으로도 가입이 가능하도록 한 상품이다.

타임폴리오 위드타임은 신한금융투자 전국 지점 및 홈페이지, 스마트폰 앱 ‘알파’에서 한도 소진까지 가입이 가능하며 최소 가입금액은 500만원이다. 타임폴리오자산운용은 수익률을 관리하기 위해 설정액이 2,000억 원을 넘기면 더 이상 추가 투자금을 받지 않을 방침이다

타임폴리오자산운용은 1조원 규모의 헤지펀드를 운용하고 있으며 국내 사모 운용사 중 처음으로 공모펀드 운용사 전환에 성공했다. 타임폴리오 위드타임은 국내외 주식 롱숏전략 과 메자닌, 상장전 자금유치(pre-IPO), 회사채 대체투자, 글로벌 매크로 전략 등 멀티전략을 활용해 수익을 추구한다.

서준혁 신한금융투자 투자상품부서장은 “최근 변동성이 커진 주식시장에서 타임폴리오의 멀티전략은 변동성을 줄인 주목할 만한 운용전략”이라며 “시장의 급등락에도 꾸준한 성과를 보였던 타임폴리오자산운용이 사모재간접 공모펀드를 출시함으로써 침체된 공모펀드 시장에도 활력을 불어넣어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박경훈기자 socool@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