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정치  >  통일·외교·안보

北김정은, 노동당 창건일에 정치국원들과 금수산태양궁전 참배

사회주의강국건설 목표 점령 위한 신념 맹세해

  • 정아임 기자
  • 2019-10-11 08:48:33
  • 통일·외교·안보

북한, 창건일, 참배, 김정은

北김정은, 노동당 창건일에 정치국원들과 금수산태양궁전 참배
작년 당 창건일에 금수산 궁전 찾은 김정은./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노동당 창전 74주년 기념일(10월10일)을 맞아 김일성 주석과 김정은 국방위원장의 시신이 안치된 금수산태양궁전을 참배했다.

11일 조선중앙방송은 “김정은 동지께서는 당창건 74돌에 즈음하여 10월 10일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성원들과 함께 금수산태양궁전을 찾으시었다”고 보도했다. 김 위원장은 김일성·김정일 입상에 경의를 표한 후 두 사람의 시신이 안치된 영생홀을 찾아갔다. 중앙방송은 “김일성·김정일 입상에 김 위원장과 노동당 중앙위원회 명의의 꽃바구니가 각각 진정됐다”고 전했다.

이날 참배에는 최룡해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과 박봉주 국무위원회 부위원장, 김재룡 내각총리를 비롯한 당 중앙위 정치국 성원들이 동행했다. 김 위원장은 취임 첫해인 2012년부터 2013년, 2015년, 2018년 총 4차례 당 창건일에 간부들과 함께 금수산태양궁전을 참배했다. ‘건강이상설’이 제기됐던 2014년을 포함해 2016년과 2017년에는 참배하지 않았다.

중앙통신은 이번 참배에 참여한 정치국 성원들이 “김정은 동지의 영도를 충직하게 받들어 사회주의강국건설의 더높은 목표를 점령하기 위한 자력갱생대진군의 앞장에서 혁명의 지휘 성원으로서의 책임과 본분을 다해갈 신념의 맹세를 굳게 다졌다”고 보도했다.

/정아임인턴기자 star454941@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