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영화

롯데시네마 , ‘82년생 김지영’ “아가랑 mom편하게 영화 보자”

  • 정다훈 기자
  • 2019-10-25 10:00:44
  • 영화
롯데시네마는 육아 힐링 프로젝트‘mom편한 엄마랑 아가랑’을 통해 영화 <82년생 김지영>을 월드타워·김포공항 등 전국 31개 영화관에서 10월 29일(화), 31일(목)에 상영한다.

mom편한 엄마랑 아가랑은 롯데시네마에서 2012년부터 7년간 진행해오는 이벤트로 매주 화요일 2회차마다 생후 48개월 미만의 아기를 동반한 부모들에게 영화를 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행사다. 부모들은 할인된 가격 6000원으로 아기 좌석이 포함된 좌석 2개를 지정받아 영화를 볼 수 있다. 또한 기저귀 교환대, 물티슈 등 각종 아기용품도 편리하게 이용이 가능하다.

롯데시네마 , ‘82년생 김지영’ “아가랑 mom편하게 영화 보자”

이 행사에서는 일반관과 달리 상영관 음향을 20% 낮추고, 조명은 약간 밝게 하는 등 아기의 안전을 위한 세심한 환경을 조성했다. 아기가 떠들거나 잠이 든 경우에도 부모들이 주위를 의식하지 않고 편안하게 영화를 즐길 수 있다.

영화 <82년생 김지영> 속 주인공처럼 육아를 하는 엄마, 아빠들에게 큰 공감을 살 것으로 기대된다. 지난 10월 17일(목), 18일(금) 사회복지사 대상으로 진행한 mom편한 문화나눔 시사에서도 모녀 관객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이 날 영화를 본 관객은“딸 아이가 살아갈 세상은 엄마의 세상보다 더 좋을 거라는 희망을 가질 수 있었다”라며 영화에 대한 감상 평을 전했다.

롯데시네마 관계자는 “올해 하반기 기대작들 또한 mom 편한 엄마랑 아가랑을 통해 지속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며, “앞으로도 영화 관람이 힘든 유아 동반 관객들이 편리하게 영화를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