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시황

‘WTO 분쟁’ 한·일, 오는 19일 2차 양자협의 개최

1차와 같이 국장급 수석대표로

  • 조양준 기자
  • 2019-11-08 09:00:59
  • 시황
세계무역기구(WTO) 분쟁을 벌이고 있는 한국과 일본이 오는 19일 스위스 제네바에서 2차 양자협의를 개최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8일 한일 양국이 이 같은 내용을 합의했다고 밝혔다. 1차 협의 때와 마찬가지로 국장급이 수석대표로 나선다. 우리 측에서는 정해관 산업부 신통상질서협력관이, 일본에서는 구로다 준이치로 경제산업성 다자무역체제국장이 참석한다.

앞서 지난 9월 정부는 일본의 수출규제가 부당하다며 WTO에 전격 제소했다. 이후 양국은 지난달 11일 1차 양자협의에 나섰지만, 합의안을 도출하지 못했다. 이에 정부가 다음달 중으로 2차 양자 협의를 열고, 해결이 되지 않으면 패널 설치를 추진하겠다는 입장을 정리한 것이다. 패널 설치는 양자 협의 요청서 수령 후 60일 이내에 당사국 간 합의에 실패한 경우 요청할 수 있다.
/세종=조양준기자 mryesandno@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