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시황

“JYP엔터, 4분기 소속 아티스트 앨범 판매 호조 예상”

유진투자증권 리포트

  • 이완기 기자
  • 2019-11-15 08:30:07
  • 시황
유진투자증권(001200)이 15일 JYP Ent.(035900)에 대해 올 4분기 소속 아티스트들의 앨범 판매 호조를 예상하며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2만5,000원을 각각 유지했다.

한상웅 연구원은 “JYP의 올해 3분기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35% 증가한 456억원 영업이익은 75% 증가한 148억원으로 당초 추정치(110억원)와 시장 전망치를 웃도는 실적을 기록했다”며 “트와이스 일본 돔 투어 및 GOT7 월드투어의 매출 인식에 따라 콘서트 매출은 전년 대비 150% 증가한 100억원을 기록했다”고 분석했다.

그는 이어 “4분기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각각 전년 대비 10% 증가한 399억원, 7% 감소한 92억원으로 전망한다”며 “GOT7이 11월 발매한 앨범은 초동 판매 약 22만장을 기록했고 정규 3집을 발매한 DAY6는 약 4만장의 초동을 기록하며 팬덤 확정을 증명해나가고 있다”고 전망했다.

한 연구원은 “2020년 성장을 위해서는 탈(脫) 트와이스가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며 “트와이스의 성공 가도를 이어가는 아티스트를 확인하긴 아직 이르며 일본 NIJI 프로젝트, 중국 현지 그룹 (Project C)과 더불어 전방위적인 아티스트 라인업의 성장과 함께 최정상으로 도약할 수 있는 아티스트 확보도 필요하다는 판단”이라고 짚었다.
/이완기기자 kinge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