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도끼, 미국 주얼리 업체로부터 대금 미납 소송 당해.."미수금 약 4000만원정도"

  • 김주희 기자
  • 2019-11-15 16:00:47
  • TV·방송
래퍼 도끼가 물품 주얼리 대금 미납으로 인해 소송을 당했다.

도끼, 미국 주얼리 업체로부터 대금 미납 소송 당해..'미수금 약 4000만원정도'
사진=도끼 SNS

오늘 15일 디스패치는 래퍼 도끼가 미국의 한 주얼리 업체 A사에서 고가 액세서리들을 외상으로 구매한 뒤 상황이 늦어져 지난달 30일 서울남부지방법원에 일리네어레코즈를 상대로 물품 대금 청구의 소를 제기했다고 보도했다.

A사가 서울남부지방법원에 제출한 소장에 따르면 도끼가 한화 2억5000만원 가량의 반지와 팔찌, 목걸이, 시계 등을 구매해 현재까지 2억원 정도가 상환되었고 이 가운데 미수금은 약 4000만원으로 알려졌다.

A사는 도끼 측에 물품 대금을 요구하자 “미국 수입이 0원이라 법적 문제를 피하기 위해 매달 2만 달러씩 송금하겠다”고 하며 도끼 측은 몇 차례 나누어서 갚았지만 이후엔 약속을 지키기 않았다고 전했다.

한편 도끼는 지난달 국체청으로부터 고강도 비정기 세무조사를 받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김주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