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국제  >  경제·마켓

브라질, 연금 이어 조세개혁도 가속

연말까지 최종안 의회에 제출
내년 3월내 본회의 표결 기대

  • 노현섭 기자
  • 2019-11-18 17:49:57
  • 경제·마켓
브라질, 연금 이어 조세개혁도 가속
자이르 보우소나루 브라질 대통령/로이터연합뉴스

자이르 보우소나루 브라질 대통령 정부가 최대 현안이었던 연금개혁 작업을 마무리한 데 이어 조세개혁에도 속도를 높일 것으로 보인다. 17일(현지시간) 브라질 언론들에 따르면 미국 뉴욕을 방문 중인 호드리구 마이아 브라질 하원 의장은 전날 조세개혁안에 대한 하원 본회의 표결 처리가 내년 3월까지 이뤄질 것이라고 밝혔다. 마이아 의장은 내년 하반기에 지방선거가 있어 하원과 상원의 조세개혁안 표결 처리가 상반기 중에 이뤄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이를 위해 정부는 올해 말까지 조세개혁을 위한 최종안을 의회에 제출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브라질 언론들은 이번 조세개혁은 지나치게 세분된 세금의 종류를 줄이고 기업과 가계의 세금 부담률을 낮추는 방향으로 초점이 맞춰질 것으로 내다봤다. 국제통화기금(IMF)은 브라질이 중장기적인 성장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서는 연금에 이어 복잡한 구조로 인해 투자 유치에 걸림돌이 되고 있는 조세제도의 개혁이 필요하다고 지난달 발표한 보고서를 통해 지적했다.

앞서 브라질은 연금 수령 연령을 단계적으로 높이고 연금 최소납부기간을 늘리는 방안을 담은 연금개혁안을 두 차례의 본회의 표결을 통해 지난 12일 발효했다. 브라질 경제부는 이번 연금개혁을 통해 10년간 최소 223조7,000억원을 절감할 것으로 봤다. /노현섭기자 hit8129@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