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하자있는 인간들' 도발적 단체 포스터 대공개...‘우리는 모두 사랑이 고프다‘

  • 최재경 기자
  • 2019-11-19 01:35:00
  • TV·방송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하자있는 인간들’이 단체 포스터를 공개했다.

'하자있는 인간들' 도발적 단체 포스터 대공개...‘우리는 모두 사랑이 고프다‘
/사진= 에이스토리

오는 11월 27일(수) 첫 방송되는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하자있는 인간들’(연출 오진석/ 극본 안신유/ 제작 에이스토리)은 꽃미남 혐오증 여자와 외모 강박증 남자가 만나, 서로의 지독한 편견과 오해를 극복하며 진정한 사랑을 찾게 되는 신개념 명랑 쾌활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보는 것만으로도 기분 좋은 미소를 자아내는 이번 단체 포스터는 ‘하자있는 인간들’을 이끌어갈 주역 11인, 오연서(주서연 역), 안재현(이강우 역), 김슬기(김미경 역), 구원(이민혁 역), 허정민(박현수 역), 황우슬혜(이강희 역), 민우혁(주원재 역), 차인하(주원석 역), 신도현(백장미 역), 김재용(주서준 역), 주해은(이주희 역)의 모습이 담겨 있어 드라마 팬들은 물론 예비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배가시키고 있다.

먼저 “우리는 모두 사랑이 고프다”라는 직설적인 카피를 설명하듯 서로를 끌어안고 있는 모습이 시선을 집중시킨다. 특히 속내를 알 수 없는 오묘한 표정으로 정면을 응시하고 있는 모습은 각자가 가진 ‘하자’를 남에게 드러내지 않는 것처럼 보여 이들이 각기 어떤 인격적, 성격적 결함을 지니고 있을지 상상하게끔 하며 호기심을 자극한다.

그런가 하면 서로를 끌어안고 있는 캐릭터들의 모습에선 서로의 하자를 보다듬어주는 따스한 면모까지 엿볼 수 있어 인물들이 각자 어떤 인연으로 엮이게 될지, 어떻게 자신의 사랑을 찾아나갈지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이처럼 도발적인 단체 포스터로 신개념 청춘 드라마의 탄생을 알리고 있는 MBC 새 수목 미니시리즈 ‘하자있는 인간들’은 ‘어쩌다 발견한 하루’ 후속으로 오는 11월 27일(수) 밤 8시 55분 첫 방송된다.

최재경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