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특징주

[특징주]4분기 매출 증가 전망...신세계그룹주 강세

4·4분기 호실적 전망에 신세계(004170) 그룹주가 장 초반 강세다.

6일 오전 9시 56분 현재 유가증권시장에서는 신세계인터내셔날(031430)이 전 거래일보다 4.08%(8,500원) 오른 21만6,500원에 거래 중이다. 이외에도 신세계가 2.70%(8,000원) 오른 28만6,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증권가는 신세계와 신세계인터내셔날의 4·4분기 영업이익 증가가 기대된다고 전망했다. 신세계의 경우 백화점 기존점과 면세점 매출의 성장세가 돋보였다. 박종대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10~11월 백화점 기존점 성장률이 지난해보다 6%까지 상승하면서 외형 성장과 수익성 개선을 견인할 것으로 예상한다”며 “면세점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5% 성장한 8,067억원, 영업이익은 107억원 수준이 가능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신세계인터내셔날 역시 화장품 및 패션 부문 모두 계절적 성수기를 맞이할 것으로 예상됐다. 이지영 NH투자증권 연구원은 “4·4분기 화장품 매출은 3·4분기 수준을 웃돌 것으로 추정한다”며 “비디비치의 경우 주력 상품인 스킨 일루미네이션이 겨울 성수기 효과로 매출이 상승할 것”으로 내다봤다.
/신한나기자 hanna@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