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현빈 "손 잡은게 아니라 '손예진이 두손 모은 것" 열애설 또 부인

  • 이혜리 기자
  • 2020-02-18 16:22:16
  • TV·방송

현빈, 손예진

현빈 '손 잡은게 아니라 '손예진이 두손 모은 것' 열애설 또 부인
/tvN ‘사랑의 불시착’ 인스타그램 캡처

tvN ‘사랑의 불시착’에 함께 출연한 배우 현빈(37)과 손예진(37) 측이 열애설을 또 부인했다.

현빈 소속사 VAST엔터테인먼트는 18일 “사귀지도 않는데 촬영 중 몰래 손예진씨 손을 잡았다는 건 말도 안 된다. 손예진씨가 두 손을 모으고 있는 걸 네티즌들이 잘못 본 것 같다”고 해명했다.

손예진 소속사 엠에스팀엔터테인먼트도 “해프닝일 뿐”이라며 “두 사람이 사귀길 바라는 팬들이 많은 건 알지만, 드라마 속 소품, 메이킹 영상 등까지 엮어서 오해해 난감하다”고 했다.

두 사람의 열애설은 tvN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메이킹 필름에서 불거졌다. 영상 한 장면 중 두 사람이 테이블 아래에서 손을 잡고 있는 듯한 모습이 캡처돼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 퍼졌다.

현빈과 손예진은 앞서 두 차례 불거진 열애설을 모두 부인한 바 있다. 2018년 9월 영화 ‘협상’에서 호흡을 맞춘 두 사람은 지난해 1월 미국 동반 여행설로 열애 의혹을 받았다. 당시 양측 소속사는 “각자 스케줄이 맞아 현지에서 만난 것뿐”이라며 열애설을 부인했다. 이후 ‘사랑의 불시착’ 촬영 도중에도 열애설에 휩싸였지만 두 사람은 열애 사실을 극구 부인했다.
/이혜리기자 hyeri@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