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국제  >  정치·사회

코로나19 치료제 곧 나온다? WHO "빠르면 3주 안에 중국 예비 결과"

  • 조예리 기자
  • 2020-02-21 17:33:40
  • 정치·사회

코로나19, 코로나, 치료제, WHO, 세계보건기구

코로나19 치료제 곧 나온다? WHO '빠르면 3주 안에 중국 예비 결과'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세계보건기구(WHO) 사무총장./로이터=연합뉴스

세계보건기구(WHO)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 개발 가능성을 시사했다.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WHO 사무총장은 20일(현지시간) 스위스 제네바 WHO 본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코로나19 치료제에 관한 중국 임상 결과 2건을 조만간 받을 수 있을 겄”이라며 “빠르면 3주 안에 예비 결과가 나올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이어 “(치료제 중)하나는 인간면역결핍바이러스(HIV) 치료제인 로피나비르와 리토나비르를 결합한 것이고, 다른 하나는 렘데시비르로 불리는 항바이러스제를 테스트하는 것”이라고 설명하면서, 두 가지 임상 시험에 대한 긍정적 결과를 기대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렘데시비르는 미국제약사 길리어드 사이언스가 개발한 에볼라 치료제로, 아직 환자투여가 승인되지 않은 신약이다.

거브러여수스 총장은 “WHO가 중국에 파견한 국제 전문가팀이 현지에서 코로나19에 관한 답을 찾아가고 있다”며 치료제 개발의 긍정적 신호를 전했다. 7개국, 9개 기관으로 구성된 해당 전문가팀에는 서울대 의대와 미국 질병예방통제센터(CDC), 미 국립보건원, 싱가포르국립대, 일본 국립전염병연구소 등이 참가했다. /조예리기자 sharp@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