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산업바이오&ICT
대구 제2미주병원 확진자 11명 늘어 총 146명
대구지역 집단 시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산발 감염이 이어지고 있다.

2일 보건당국 등에 따르면 대구 달성군 제2미주병원에서 코로나19 확진자 11명이 추가 발생했다. 이에 따라 이 병원 확진자는 146명으로 늘었다. 정신과 치료 전문병원인 제2미주병원(8∼11층)은 95명 확진자가 발생한 대실요양병원(3∼7층)과 같은 건물을 사용하고 있다. 한 건물에서 지금까지 241명의 확진자가 나왔다.

코로나19 집단 감염 대표 사례로 거론하는 경북 청도 대남병원 확진자 수(질병관리본부 통계 120명)의 2배 수준이다.

대구시는 기존 확진자가 나온 시설을 뺀 대구 16개 정신병원 환자 2,422명을 상대로 한 전수조사에서 확진자 1명이 나왔다고 밝혔다.
/임진혁기자 liberal@sedaily.com



대구시 달성군 다사읍 제이미주병원의 출입이 통제되고 있다./대구=연합뉴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6.06 07:00:00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