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부동산분양·청약
3기 신도시에 여의도 1.5배 공원 들어선다
경기도 고양시 창릉신도시 전경./서울경제DB




3기 신도시 일대에 여의도 면적 1.5배에 달하는 도심공원이 들어선다.

7일 국토교통부와 경기도에 따르면 3기 신도시 조성 과정에서 개발제한구역(그린벨트)의 훼손지 복구 사업을 적극적으로 벌이기로 하고 신도시 소재 지역에 신도시 면적의 15%에 달하는 도심 공원을 조성할 계획이다. 그린벨트 훼손지 복구 사업은 그린벨트를 해제해 개발 사업을 하면 해당 면적 10~20%에 상응하는 사업지 외곽의 경관 훼손 지역을 녹지 또는 공원으로 만드는 사업이다. 3기 신도시 예정 부지가 대부분 그린벨트 해제 지역임을 감안하면 신도시 면적의 15%에 달하는 446만㎡가 훼손지 복구 사업을 통해 공원으로 조성될 전망이다. 여의도 면적 290만㎡의 1.5배에 달하는 규모다. 지구별로는 △남양주 왕숙 160만㎡ △고양 창릉 105만㎡ △하남 교산 80만㎡ △부천 대장 52만㎡ △인천 계양 49만㎡ 등이다. 국토부 관계자는 “아직 중앙도시계획위원회 심의 등을 통해 확정되지는 않았지만 신도시 면적의 15%선으로 공원이 조성되고 있다”고 말했다./강동효기자 kdhyo@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건설부동산부 강동효 기자 kdhyo@sedaily.com
영화 '내부자들'처럼 거대악을 무너뜨리는건 내부고발자입니다. 그대들의 용기를 응원합니다.
서울경제 금융부에서 일합니다
내부고발자들, 드루와 드루와 모히또 한잔 사줄테니.
기자채널로 이동
주요 뉴스
2020.06.01 22:08:26시 기준